백산도어
  • 고객상담
  •  
    작성일 : 21-04-04 17:39
    CRM 클라우드 1위 세일즈포스, 10년간 매출 年 평균 28% 고성장
     글쓴이 : 길수서성
    조회 : 16  
       http://208.via354.com [7]
       http://203.via354.com [7]
    <script type="text/javascript">


    <strong class="media_end_summary">애널리스트 View<br><br>김동양 NH투자증권 연구원</strong><span class="end_photo_org"><img src="https://imgnews.pstatic.net/image/015/2021/04/04/0004524402_001_20210404173341601.jpg?type= 카지노사이트「〃https://diamond7casino.site〃」 w647" alt="" /><em class="img_desc">사진=AFP</em></span>세일즈포스는 1999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설립돼 2004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된 고객관리 클라우드 기업 온라인카지노카지노「〃https://diamond7casino.site〃」 이다. 세일즈포스의 티커이기도 한 CRM(고객관계관리: consumer relationship management)은 기업 소프트웨어 중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영역이다. 세일즈포스는 판매, 고객서비스, 마케팅, 이커 <a href="https://diamond7casino.site" target="_blank">바카라사이트</a> <br> 머스 등 고객관계관리 솔루션을 중심으로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2014년부터 7년간 매출 기준 세계 1위(2020 상반기 기준 점유율 19.8%)를 유지하고 있다.<br><br>세일즈포스의 2026회계연 <a href="https://diamond7casino.site" target="_blank">카지노사이트</a> <br> 도(2026년 1월 종료) 매출 목표는 500억달러다. 2021회계연도 예상 매출 213억달러에서 연평균 19%의 고성장을 통해서만 달성할 수 있는 목표치다. 지난 10년간의 연평균 매출 증가율이 28%였던 점을 감 <a href="https://diamond7casino.site" target="_blank">온라인카지노</a> <br> 안하면 달성이 불가능해 보이지 않는다. 고성장을 유지할 수 있는 배경으로 디지털전환의 가속화, 지역 및 고객 확장, 그리고 인수합병(M&A)을 들 수 있다.<br><br>디지털전환의 진행은 세일즈포스 입장에선 시장 바카라사이트「〃https://diamond7casino.site〃」 규모의 확대를 의미한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기업경영진의 우선순위가 기업 영업 회복력 강화, 비대면 업무 인프라 구축 등으로 재편됨에 따라 디지털 전환은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br><br>세일즈포스는 카지노사이트「〃https://diamond7casino.site〃」 판매 솔루션으로 시작해 순차적으로 서비스 솔루션, 플랫폼, 마케팅 솔루션, AI 솔루션 등을 출시하는 등 CRM 클라우드 생태계를 확장하면서 고성장을 이어왔다. 서비스 영역의 확대를 통해 다양한 산업에 걸쳐 소규모 온라인카지노카지노「〃https://diamond7casino.site〃」 사업자에서 대기업까지 고객군을 확대하고 있다.<br><br>지역적으로도 북미시장 매출 비중이 69%로 절대적이지만 유럽(21%) 및 아시아태평양(10%) 시장의 디지털전환 가속화와 세일즈포스 점유율 확대에 따른 매출 <a href="https://diamond7casino.site" target="_blank">바카라사이트</a> <br> 기여도 상승이 전망된다.<br><br>이런 성장은 자체적인 성장뿐 아니라 M&A를 통해서도 뒷받침되고 있다. 2026 회계연도 매출 목표 500억달러 중 40억달러는 최근 인수한 인스턴트 메시징 플랫폼 기업 슬랙( <a href="https://diamond7casino.site" target="_blank">카지노사이트</a> <br> Slack)을 통해 달성할 계획이다.<br><br>세일즈포스의 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사업(SaaS: Software as a Service)은 기본적으로 고마진이면서 매출 성장에 따른 비용절감, 서비스 확대에 따른 효율성 개선과 고객 이탈 방지로 수익성을 더욱 개선해 왔다. 매출 규모가 커지면서 고성장을 유지하는 것은 어려운 도전이다. M&A가 해법이 될 수 있지만, 동시에 수익성 희석화의 위험이 따른다. 당장 영업손실 상태인 슬랙 인수에 따른 영업이익률 감소가 불가피하다.<br><br><span class="end_photo_org"><img src="https://imgnews.pstatic.net/image/015/2021/04/04/0004524402_002_20210404173341625.jpg?type=w647" alt="" /></span>그러나 SaaS 기업 평가에 활용되는 ‘40의 법칙’(매출 증가율과 EBITDA 마진의 합이 40%를 초과하는지 여부)’ 기준으로 보면 세일즈포스는 여전히 성장주로서의 매력을 잃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br><br><br><br>▶ <a href="https://media.naver.com/channel/promotion.nhn?oid=015" target="_blank"><b>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b></a><br>▶ <a href="https://www.hankyung.com/newsletter" target="_blank">한경 고품격 뉴스레터, 원클릭으로 구독하세요</a><br>▶ <a href="http://plus.hankyung.com/apps/service.introduction" target="_blank">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a> <br><br>ⓒ 한국경제 & <a href="http://www.hankyung.com" target="_blank">hankyung.com</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