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산도어
  • 고객상담
  •  
    작성일 : 21-02-11 14:53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 무난한 액션영화
     글쓴이 : 김명배1
    조회 : 3  

    하드보일드 추적 액션영화를 표방하고 있지만 딱히 하드보일드하진 않습니다. 애초에 15세이기도하고.. 잔인한 장면도 거의 없다고 보심 됩니다. 


    스토리는 너무 진부해서 뭐라 할말이 없네요.. 새인생을 갈망하는 킬러의 마지막 사투와 구원.. 이거 너무 식상합니다. 전혀 새로울게 없어요. 


    액션은 괜찮습니다만... 이런류의 액션도 여기저기서 너무 많이 봐와서 큰 감흥은 없네요.. 


    그리고 이 영화 편집이 너무 엉망진창입니다. 황정민 과거장면하고 딸을 구출하기 직전에 이정재와 총격전을 벌일때 편집이 개판이라서 당황스러울 정도입니다. 분명히 이정재의 방해로 차를 놓쳤는데 차를 찾거나 건물을 찾거나 하는것도 없고 어느방인지도 모르는데 다음장면에서 문차고 들어갑니다. 그리고 이정재가 수류탄으로 차를 폭발시키는데 폭발직전이 아닌 폭발직후부터 보여주는 황당한 편집을 보여줍니다. 


    그래도 그냥저냥 재미있게는 봤는데 일단 이정재가 졸라 멋있게 나오고 황정민 이정재 두 배우들의 연기가 매우 뛰어납니다. 그리고 이영화 빛을 이용한 미장센이 상당히 뛰어나서 느와르 분위기를 제대로 잡아줍니다. 


    그리고 박정민 배우는;;;; 정말 좋아하는 배우이고 이 영화에서도 연기를 정말 잘해줬는데 아무정보없이 나오는지도 모른상태로 갑자기 그모습을 봐서 그런지 좀 쇼킹하더군요ㅋㅋㅋ